제목: 역사와 문화는 숨을 쉬나요?

이야기


글쓴이: 김수영

등록일: 2012-06-06 11:19
조회수: 3901


글마루4_1.jpg (393.4 KB)
 
글마루에서 죽서루 신윤복을 만나다.
영공방은 우리 전통을 이해하기를 바라는 마음에서 사라져 가는 우리 고유의 한선과 건물 모형을 개발하고 있다,
원래 게획했던 순서와 달리 이번 편은 번외로 강원도 속초에 잇는 죽서루를 소개하고자 한다. 여기에 혜원 신윤복의
"쌍검대무가' 미니어처로 재현 되어 그 그림이 글마루에 실렷다.

글마루를 구독하면서 나도 많이 발전했어요. 유식한 엄마가 되고 우리 유산을 아낄수 있는 사람이 된거죠.
여러분들도 서로 문화를 알려주고 설명해주는 사람이 됩시다.
    
의견(코멘트)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 이유: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
△ 이전글: 시인으로, 교육자로 한평생 생명을 사랑한 바위 같은 이여-①
▽ 다음글: 유천도요 간판시안입니다.-골뱅이광고올림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DQ
 

전북 부안군 보안면 유천리 166-41 TEL: 063-583-1905 FAX : 063-583-1905

COPYRIGHT (C) 2010 GreenCeramic.Co.Kr. ALL RIGHTS RESERVED.